진대제 전 장관 1억 원 기부
상태바
진대제 전 장관 1억 원 기부
  • 송석영 기자
  • 승인 2010.09.0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대제 전 정보통신부 장관이 지난달 11일 우리 학교에 1억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IT분야의 발전과 인재양성을 위해 활용된다.
기부금 전달식에는 최병규 교학부총장, 주대준 대외부총장 등이 참석했다.
그는 “지금까지 우리나라가 짧은 시간에 경제대국으로 발전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KAIST와 같은 대학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인재를 길러냈기 때문이다"라며 “앞으로 KAIST가 세계 최고의 대학으로 발전하도록 관심과 성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사장과 정보통신부 장관을 지낸 진 전 장관은 현재 벤처투자캐피털 회사, 스카이레이크 인큐베스트 대표이사로 국내 벤처창업과 육성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