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만 교수, 연꽃잎 나노구조 미세입자 개발
상태바
양승만 교수, 연꽃잎 나노구조 미세입자 개발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0.04.1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학교 생명화학공학과 양승만 교수팀이 표면에 연꽃잎 나노구조가 나타나는 미세입자를 연속적으로 생산,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세계 최초로 나노구슬의 자기조립 원리를 이용해 기존의 기술보다 제조공정이 빠르고 저렴하다. 이러한 특징을 이용하면 김이 서리지 않는 유리나 비에 젖지 않는 섬유에 응용할 수 있어 전문가들은 이번 개발이 이 분야에서 국제적 우위를 점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이번 성과는 마이크로 분석소자, 물 위를 걸을 수 있는 마이크로 로봇, LCD 차세대 대형 디스플레이에도 적용 가능하다.

양 교수팀의 이번 연구 성과는 ‘네이처(Nature)’와 ‘네이처 나노테크놀로지(Nature Nanotechnology)’에 동시에 하이라이트 논문으로 실렸다. 또한, 화학분야 저명 학술지인 ‘안게반테 케미(Angewandte Chemie)’ 4월호의 표지논문으로 게재됨과 함께 VIP 논문에 선정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