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스트 빨래방 정식 오픈
상태바
카이스트 빨래방 정식 오픈
  • 김혜령 기자
  • 승인 2016.02.17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원생 협동조합과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지난달 26일 우리 학교 인터내셔널센터 다목적홀에서 ‘카이스트 빨래방’ 개소식을 가졌다.
이 서비스는 기존 세탁 서비스의 문제점을 해결할 뿐만 아니라, 지역 노인들을 고용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노인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시행되었다. 교내 세탁소는 밤에 영업하지 않고 고급 세탁물 위주로 운영해 작은 세탁물과 큰 이불 등의 세탁이 어려웠다. 또한, 특정 시간대에 학생들이 몰리는 불편함도 있었다.
대학원생 협동조합은 이런 불편을 해소하려 학생들을 대상으로 빨래방 설치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단순 빨랫감의 세탁과 기숙사 내 수거, 배달 서비스가 필요하다는 점을 파악했고, 빨래방을 신규로 운영하기로 했다. 설치에 필요한 비용 1억 4,700만 원은 국비와 학교지원금, 운영자인 사회복지법인 등이 분담했다.
카이스트 빨래방은 세탁물 전문 관리자 1명과 대전 고령 거주자 10명이 운영한다. 교내 서측 학생회관 1층에 위치한 빨래방에는 업소용 대형 세탁기, 드럼 세탁기, 업소용 대형 건조기가 각각 2대씩 비치되어 하루 최대 400kg의 세탁물을 처리할 수 있다. 학생들은 대학원생 협동조합 홈페이지(http://kgcoop.kr)에서 온라인 결제를 통해 세탁을 접수할 수 있다. 기숙사에 설치된 무인 전자사물함에 세탁물을 넣고 비밀번호를 전송하면, 카이스트 빨래방은 이를 수거해 세탁한다. 세탁이 끝나면, 세탁물을 포장해 빨래를 맡긴 학우에게 배달해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