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파피루스 S/W 기부해
상태바
이파피루스 S/W 기부해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5.11.03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0일 전자문서 솔루션 전문기업인 이파피루스가 우리 학교에 1억 2,100만 원 상당의 소프트웨어를 기부했다. 이파피루스는 우리 학교에 전산학과를 졸업한 김정희 대표가 창업한 회사로, 기업이나 관공서, 교육기관 등의 불필요한 문서 작업을 줄이고 다른 작업에 집중하는 데 도움을 주는 전자문서 솔루션 업체다.


1995년에 KAIST에 입학한 김정희 대표는 학창시절에 창업에 열중하고 학업엔 소홀했기 때문에 3학년 1학기 때 학사경고 누적으로 제적됐다. 하지만 재입학의 기회를 얻어 2003년에 KAIST 전산학과를 졸업했다. 김 대표는 “창업 때문에 학업에 소홀할 수밖에 없었던 저에게 다시 한 번 기회를 준 학교에 늘 보답하고 싶었다”라며 “마침 우리 학교에서 우리 회사의 제품이 필요로 한다는 사실을 알고 기쁜 마음으로 기부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한편 우리 학교 강성모 총장은 “동문의 뜻깊은 기부인 만큼 학교 행정에 유용하게 사용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