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만에 바뀌는 우리 학교 상징
상태바
18년 만에 바뀌는 우리 학교 상징
  • 카이스트신문
  • 승인 2013.09.16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학교가 18년간 사용한 UI(University Identity)를 대체할 새 UI를 개발하기로 했다. 지난 7월 브랜드위원회에서 우리 학교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와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통일해야 할 필요성을 제기해 학내 구성원들의 설문 조사를 기반으로 UI 변경이 결정되었다. 새 UI는 올 연말쯤 공개될 예정이다.

18년간 우리 학교를 상징해온 푸른색 계열의 문자와 학교 상징이 결합한 형태의 상징 로고는 학내 구성원들뿐만 아니라 국민과 세계에 신뢰와 전문성의 상징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온 것이 사실이다. 이번 로고 변경은 현행 로고가 학교를 상징하기에 미흡했다기보다는 변화된 시대정신과 우리 학교의 사명을 반영하기 위해서는 보다 혁신적이고 국제적인 이미지를 추가할 필요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이해되어야 할 것이다.  

UI 변경을 위해 담당 부서인 홍보실은 지난 7월 4일 사업설명회를 열고, 공개 입찰과 오준호 대외부총장과 정경원 산업디자인학과장 등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 심사를 거쳐 입찰에 참여한 5개 업체 중 ㈜디자인파크 커뮤니케이션즈를 최종 업체로 선정했다. 브랜드위원회와 홍보실은 UI가 최종 확정될 때까지 지속해서 학내 구성원들의 의견을 듣기로 했다. 

이번 UI 교체 사업은 디자인 개발에만 1억 5천만 원, 건물 로고 교체 등에 2억 5천만 원 등 총 4억 원 가량의 예산이 투입된다. 적지 않은 예산이 투입되고, 18년 동안 익숙해진 UI를 교체하는 작업인 만큼, 학내 구성원의 의견을 경청하되, 비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이 전문가의 창의성과 전문성을 방해하지 않는 방향으로 사업이 추진되어야 할 것이다. 

우리 학교의 UI는 새로운 시대정신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했다는 점과 함께 통일된 UI를 가지고 있지 못했다는 문제점도 지적되어왔다. 현재 33개 학과와 행정부서는 각자 독자적으로 로고를 변경하여 사용하고 있다. 다양성이 반드시 나쁘다고 볼 수는 없지만, 우리 학교의 UI 관리는 다양성을 넘어 무질서하다고 할 만큼 산만한 것이 사실이다. 학내 구성원 모두가 자랑스럽게 생각할 수 있는 UI를 개발하여, 개별 학과와 행정부서 역시 통일 속에 차이를 지향할 수 있는 체계적인 브랜드 관리가 필요하다. 

UI는 될 수 있는 한 변경되지 않는 것이 좋다. 어렵게 UI 변경이 결정된 만큼, 우리 학교의 전통과 현대적인 감각 그리고 오랫동안 혁신과 창의성, 전문성, 국제화를 상징할 수 있는 미래 지향적인 UI가 도출될 수 있도록 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가지고 이후 이어질 설문 조사와 의견 수렴 과정에 주인의식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할 것이다. UI 변경을 주도하는 업체와 행정부서는 시간에 얽매여 조급하게 결정을 내리지 말고, 우리 학교와 함께 영원히 지속될 수 있는 UI를 개발하겠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영원히 사랑받을 수 있는 창의적이고 국제적이고 미래 지향적이면서 또한 아름다운 UI를 개발해야 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