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극투표층 37.4% ‘사임 시기 적절’
상태바
적극투표층 37.4% ‘사임 시기 적절’
  • 김성중 기자
  • 승인 2013.02.18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학내 설문조사 결과, 적극 투표층은 박근혜. 문재인 후보 지지층 모두 서 총장 사퇴 시점이 '적절하다'라는 응답이 가장 높았다

우리 학교 적극투표층 대부분이 서남표 총장의 사퇴 시점이 ‘적절하다’ 또는 ‘조기 사임해야 했다’라고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지 여론조사팀이 지난해 12월 13일부터 이틀간 학내 적극투표층 5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해 398명이 응답한(응답률 78.0%) ‘제18대 대선 및 서남표 총장 거취 등 학내외 현안 여론조사’ 결과, 37.4%가 ‘서 총장의 오는 2월 23일 사임이 적절하다’라고 응답했다. 이어 ‘조기 사임해야 한다’ 35.7%, ‘잘 모르겠다’ 14.6%, ‘더 늦게 사임해야 한다’ 12.3% 순이었다.

박근혜 당선인 지지층 가운데 ‘조기 사임해야 한다’라고 응답한 응답자는 17.8%, ‘더 늦게 사임해야 한다’라는 의견은 25.5%였다. 반면, 문재인 전 후보 지지층 가운데 ‘조기 사임해야 한다’라는 응답은 41.3%, ‘더 늦게 사임해야 한다’라는 응답은 8.1%였다.

이번 조사는 적극투표층 추출을 위한 유의표집 방식으로, 오전 6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우리 학교 대강당 세미나실 150m 밖에서 학내 구성원 3명 중 1명을 체계적 표집 방식으로 선택해 진행되었다. 표본오차는 확률표집을 전제로 할 경우 95% 신뢰수준에서 ±4.38%P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